애플워치, “10대 소년 심장이상 감지 목숨 살려”

애플워치가 이번에는 건강했던 10대 소년의 목숨을 구했다. 미국 오클라호마 현지 매체인 KFOR.com은 “미식축구와 육상, 농구 등 스포츠를 좋아하고 즐기는 10대 소년 스카이라 조슬린(Skylar Joslin)이 애플워치의 도움으로 목숨을 구했다”고 14일(현지 시각)

이 콘텐츠는 사이트 회원 전용입니다. 기존의 사용자라면 로그인 하세요. 새 사용자는 아래에서 회원가입 할 수 있습니다.

기존 사용자 로그인
   
회원가입 페이지입니다.
* 이용약관 에 동의해주세요
*필수란